홈으로 돌아갑니다
       로그인  ID/PW 분실센터
  
 
절세전략
양도소득세 절세전략


이   름     세무사
홈페이지     http://ctax.co.kr
제   목     주민등록 분리해 양도세 비과세 혜택 받자


올해로 30살인 장미씨는 직장과 집이 멀어 직장 근처에 주택에서 혼자 거주하고 있다. 그러나 최근 집안 내부문제로 인해 부모님을 곁에서 모셔야 할 형편에 놓인 장미씨는 부모님이 살고 있는 집을 팔고 현재 자신의 집에서 함께 살기로 결정했다. 하지만 장미씨는 막상 집을 팔려고 보니 부모님의 의료보험 혜택 등을 이유로 부모님의 주민등록을 자신 앞으로 옮겨 놓았던 탓에 1세대 2주택자로 양도세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없다는 사실을 알았다.

그는 부모님과 함께 살지도 않았는데 1세대 2주택자로 인정돼 양도세를 내야 한다는 사실이 억울했다. 장미씨가 양도세 비과세 혜택을 받는 방법은 없을까?

주택 중 어느 하나 양도에 앞서 주민등록 분리해 놔야

부모와 자녀가 각각 주택을 하나씩 가지고 있으면서 농촌과 도시에 따로 살고 있으나 건강보험 등의 문제로 부모의 주민등록을 자녀의 주소로 옮겨 놓은 경우가 종종 있다. 이런 경우 주택을 팔지 않으면 별 문제가 없으나, 부모 또는 자녀의 집 중 어느 하나를 팔게 되면 1세대 2주택자가 주택을 양도한 것으로 되어 양도소득세 과세문제가 발생한다.

다만 세법에선 주민등록 상으로 동일 세대원으로 되어 있다 하더라도 사실상 따로 거주하고 있고 생계를 같이 하지 않으면 동일 세대원으로 보지 않는다. 하지만 이 경우 납세자가 객관적인 증빙자료를 첨부해 생계를 같이 하고 있지 않다는 사실을 입증해야 하는데 양도세의 경우 1세대 1주택 해당여부는 양도일 현재를 기준으로 판단해 양도일로부터 상당한 시일이 지난 시점에선 별도 세대였다는 것을 입증하기란 쉬운 일이 아니다.

이처럼 부모님의 주민등록을 자신 앞으로 해놓은 상태에서 주택 양도시 양도세를 비과세 받을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부모 또는 자녀의 주택 중 어느 하나를 양도에 앞서 주민등록을 분리해 놓는 것이다.

절세로 가는 주민등록 관리법

다시 말해 양도세는 양도일 현재를 기준으로 판단하기 때문에 주택 등의 양도 전에 주민등록을 분리해 놓으면 별도세대 입증 등 복잡한 문제없이 1세대 1주택으로 인정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이 경우 비과세 요건에 부합되는 주택은 1세대 1주택으로 인정돼 양도세 비과세 혜택을 받게 된다. 만약 주택의 양도 전 주민등록을 분리하지 못해 세무서에서 양도소득세를 결정해 고지 받게 될 경우, 공식적인 불복 절차를 거쳐 생계를 같이 하지 않았음을 증명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생긴다.

(작성일 : 2008년 05월 23일 (04:56),   조회수 : 3717)
이전글    소득세법 제89조 [ 비과세양도소득 ]
다음글    실지거래가액으로 신고할 때는 증빙서류를 철저히 챙겨야 세금부담을 줄일 수 있다